지름신 대 강림 – 그 첫번째

2006-08-24

오늘은 지름신 대강림 첫번째입니다. 무척 어둡게 나왔습니다만 아래 사진 한장으로 설명을 마무리 합니다.

왜 샀냐고 묻지 마세요. 저도 정신을 차리고 보니 손에 카드 한장이 들려있을 뿐이었습니다. (털썩~)

841_4111.jpg

3 Comments
2006-08-24 @ 11:51 오후

돈 없다며 ;ㅁ;ㅁ;ㅁ;ㅁ;ㅁ;ㅁ;

응답
2006-08-25 @ 12:18 오후

Veres// 대신에 지름신께서 민초들을 위해 내려주신 카드와 무이자 할부라는 것이 있지.

응답
[忠]
2006-09-05 @ 10:27 오전

어잌후.. 인간아.. 결국 지른거냐.. 역쉬.. -_-;

응답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