십자군 10인 하드 클리어!

십자군 경기장 10인 하드를 다니기 시작한 것이 4주 전입니다. 그 동안 아눕아락에서 막히거나 운이 나쁜 경우 발키리에서 해산했습니다.

어제도 아눕아락에서 32번 정도 공략하다 가장 딜이 좋으신 법사님이 볼 일이 있어 나가시고 대타로 도적님을 받았습니다. 오래된 플레이어였고 예전에 같이 한 적도 있는 Heyhalo(Halo) 님이시더군요.

도적님을 모시니까 그 동안 어그로 때문에 제대로 딜량을 올리지 못했던 드루님도 마구 딜을 올리셨고 밀리분도 시너지도 확 올라 전체적으로 딜량이 매우 좋아졌습니다. 딜량이 오르니까 자신감이 좀 붙더군요.

그래도 아직 익숙하지 않은 3차 힐에 두 번을 더 공략했고 세 번째 공략 시도에 드디어 아눕아락을 눕힐 수 있었습니다.

골드는 약 2000골 정도 받았는데 상급 계시와 허리, 암사용 장화를 사는 바람에 골드는 본전이 됐습니다. 상급 계시를 기본 가격 500골드에 먹었고, 예의상 두 배 가격인 1000 골을 냈지만 매우 좋은 장비라서 매우 싸게 먹었다는 기분입니다.

아눕아락을 잡은 그 기쁨의 순간

십자군 10인 하드 클리어!”의 4개의 생각

  1. 올드랜드 때 부터 쓰던 컴이라 불성 후반부터 레이드진행은 힘들었는데 혹시나 해서 갔던 아카본 25인에서 도저히 정상적 플레이가 불가능함을 깨닫고 부자왕에서는 5인 이상은 가본 일이 없는 1인…

sangheon에게 댓글 남기기 댓글 취소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